티스토리 뷰

정말 오랜만에 곱창을 먹으려고 평촌역에 왔습니다. 화사의 곱창대란 이후 제대로 된 곱창집을 만나보기가 어려워졌는데요. 곱창에 곱은 다빠져있고, 곱창만 남아있는 경우도 있고, 냉동 곱창이어서 냄새가 나는 경우도 있었습니다. 그런데도 곱창 물량 조절한다고 한 테이블에 최대 몇 인분씩만 시킬 수 있게 제한을 걸기도 했습니다 ㅜㅜ 



그러던 중 평촌역에 '태양곱창'이라는 곳이 생긴것을 보게되었고, 벼르고 벼르다가 방문을 하게 되었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평촌역 '태양곱창'의 곱창구이 가격은 2만원!!! 원래 가던 곱창집이 가격이 올라 21000원이 되어서 배신감을 느끼고 있었는데 그 곳보다 저렴해서 마음에 들었습니다. ㅋㅋ 


하지만 저 옆에 소주 가격이;;; 5천원!!! 그래서 술은 안먹었습니다. ㅜㅜ 밖에서 술먹기 무서워지네요.


태양곱창 평촌점


태양곱창의 넓은 홀. 여기에 야외 테이블도 3 테이블이 있었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저희는 야외 테이블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곱창 2인분을 주문하고 기본 반찬이 깔렸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곱창집의 기본인 기름장과 새콤한 양념장입니다. 저 양념장이 맛있었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아삭한 양파 초절임도 나왔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이곳은 파김치가 나오는 곱창집이네요. 파김치 대신 배추김치가 나와서 곱창 기름에 볶아 먹을 수 있는 곱창집도 있는데, 그런 곳은 많이 없나봅니다. 10집 중에 9집 정도는 파김치가 나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곱창이 구워지는 동안 소주한잔 할 수 있게 해주는 소간과 천엽. 곱창을 먹기전에는 절대 먹지 않았던 음식인데 이제는 곱창이 다 익기도 전에 해치웁니다. ㅋㅋ


태양곱창 평촌점


곱창 기름에 볶아 먹으면 맛있는 부추까지. 밑 반찬이 모두 깔렸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신기한건 원래 곱창집이면 선짓국이 나오는데, 여기는 매콤하고 얼큰한 조개 순두부가 나온다는 점입니다. 곱창의 느끼한 맛을 잡기에 얼큰한 국물이 더 좋을 수도 있겠습니다. 맛은 좋아서 저 순두부찌개를 다 먹었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석쇠가 빨갛게 달아오를 정도로 화력이 좋습니다. ㅎㅎ


태양곱창 평촌점


드디어 곱창이 나왔습니다. 미리 주방에서 어느정도는 초벌로 익혀서 나오는지 지글지글하면서 나왔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노릇노릇하게 익어가는 곱창 옆에 부추와 양파, 감자와 파김치를 가지런히 놓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참 아름다운 장면이죠. ㅋㅋㅋ


태양곱창 평촌점


노릇노릇 곱창이 익었습니다. 



지글지글 익는 곱창은 참 보고 있기 힘듭니다. 바로 먹어버리고 싶어서요 ㅋㅋ


태양곱창 평촌점


태양곱창 평촌점


잘 익은 곱창. 곱도 많이 있고 노릇노릇 잘 익었습니다. 다만 곱창을 구워주시면서 집게로 곱창을 너무 꽉 잡으셔서 가득찬 곱창이 약간 흘러내렸습니다. ㅜㅜ.  보면서 흠칫흠칫 놀랐습니다. ㅋㅋ


곱창을 정신없이 먹으면서 정말 소주가 땡겼지만 5천원을 주고 소주를 먹을 순 없으니 끝까지 꾹꾹 눌러 참았습니다  ㅜㅜ


태양곱창 평촌점


소주대신 볶음밥을 주문했습니다.


태양곱창 평촌점


아쉬웠던 점은 볶음밥이 그냥 김치볶음밥이었다는 점입니다. 그 귀한 곱창 기름을 버리고 ㅜㅜ 원래는 곱창을 굽던 판에 그대로 볶음밥을 해서 곱창 기름이 볶음 밥에 스며들고, 달궈진 불판이 볶음밥을 누룽지로 만들어서 그 누룽지를 긁어먹는 맛도 있는데 말이죠. 


아무튼 최근 먹은 곱창집중에 제일 만족도가 높았던 것은 사실입니다. 다음에 곱창이 먹고 싶어지면 또 방문할 것 같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50,615
Today
23
Yesterday
141
링크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