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식당에서 소고기를 구워먹은지 한참된 것 같아서 소고기 구이집을 찾다가 과천 정부청사역 인근에 있는 <그램그램> 과천점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원래는 평촌역에 있는 <엉터리 생고기>를 자주가는데요. 이번에는 정부청사역에 있는 <그램그램> 방문해보기로 했습니다.


그램그램 과천점 영업시간

<그램그램> 과천점 영업시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매일 오전 11:30 ~ 오후 10:30

그램그램 과천점 메뉴

그램그램은 소고기 구이를 전문으로 하는 식당입니다. 식당에 방문해서 찍은 메뉴 사진은 다음과 같습니다.


과천 그램그램


과천 그램그램


과천 그램그램


몇 명이 먹느냐에 따라서 다양한 선택이 있는데요. 모둠 구이가 잘 구성되어 있어 각자의 입맛에 맞는 메뉴를 주문하면 됩니다. (링크 : 그램그램 메뉴)


그램그램 방문 후기

고기가 땡기는 날 그램그램 과천점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돼지고기를 먹느냐 소고기를 먹느냐 고민을 하다가 소고기를 먹기로 하고, 검색해서 소고기 구이집을 찾아 오게 되었습니다. 


메뉴는 "더줌" 2가지 부위로 했습니다. 2가지 부위를 선택하면 각각 300g씩 제공이되며 가격은 3만원이었습니다. 와이프와 둘이서 먹기에 알맞을 것 같았았습니다.


과천 그램그램


과천 그램그램


반찬은 셀프입니다. 반찬에 셀프인 음식점의 황금자리는 바로 셀프코너 바로 앞이죠. ㅎㅎ 조금 이른시간에 음식점으로 들어와서 황금자리를 차지하고 앉았습니다. ㅋㅋ


과천 그램그램


숯불이 들어오길 기다리며 반찬을 세팅합니다.


과천 그램그램


시간이 조금 지나자 손님들이 들어오기 시작했고, 자리가 없을 지경이 되었습니다. 저희가 음식점에 들어가면 그 때부터 붐비기 시작하는 징크스가 있는데, 오늘도 마찬가지였습니다. ㅎㅎ


과천 그램그램


뻘건 숯불이 들어왔습니다. 화력이 장난 아니구요.


과천 그램그램


불이 들어오면 마늘을 올리는게 관례죠 ㅋㅋㅋ


과천 그램그램


불이 오고 주문한 고기가 나왔습니다. "더줌" 2가지 부위가 나왔습니다. 하나는 등심인데 하나는 기억이 잘 안나네요. ㅎㅎ


과천 그램그램


맥주도 하나 주문합니다. 요즘 음식점에 테라(TERRA) 맥주가 많이 들어와 있는 것 같습니다. 좀 더 부드럽고 맛도 좋은 것 같아서 한병 시켰습니다. (근데 가격이 비싸요.. ㅜㅜ 요즘 맥주, 소주 가격이 너무.. )


과천 그램그램


노릇노릇하게 고기가 익어갑니다. 양념을 발라서 나온 고기라 고기 자체에 대한 평가는 의미가 없겠습니다만, 그래도 맛있었어요. 양은 둘이 먹기에 애매한 것 같은데, 후식을 시키고 맥주도 같이 먹으니 배가 불렀습니다.


과천 그램그램


고기의 느끼함을 냉면으로 잡아주고 마무리!!


깔끔하게 식사를 마무리 했습니다.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과천시 별양동 1-10 3층 309호 | 그램그램 과천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50,760
Today
33
Yesterday
135
링크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