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코의 테크 & 재테크

켈로그 파맛 첵스 출시? 신제품 시식단 모집 본문

파이낸셜 프리덤/경제 소식

켈로그 파맛 첵스 출시? 신제품 시식단 모집

연구원 킴루코 2020. 6. 18. 05:47

시리얼 제조 회사인 '켈로그'의 대표적인 제품인 '첵스'에 파맛이 추가될까요? '파맛 첵스' 사건이 일어난지 16년이 지나 드디어 제품이 출시되려나봅니다.

그 동안 웹 상에서 대표적인 부정선거로 언급되었던(드립으로...) '파맛 첵스 사건'이 신제품 출시로 일단락될까요? ㅋㅋㅋ

파맛 첵스 사건

때는 바야흐로 2004년 12월 경, 농심켈로그는 자사의 시리얼 제품인 '첵스'의 홍보를 위해 '첵스 초코나라 대통령 선거' 이벤트를 열었습니다. 첵스 초코나라 대통령 후보로 '체키'와 '차카'라는 캐릭터가 입후보했습니다.

기호 1번인 '체키'의 공약은 더욱 진하고 부드러워진 밀크 초콜릿 맛을 쳌스초코에 넣어주겠다는 것이었습니다. 기호 2번인 '차카'는 첵스초코 안에 파를 넣어주겠다는 엽기적인 공약을 들고나왔습니다.

켈로그는 둘 중 더 많은 표를 얻은 쪽의 첵스를 생산하겠다고 했는데요. 누가봐도 1번 체키에게 많은 표가 몰리도록 의도한 이벤트입니다. 2번후보는 생긴거부터 악당처럼 생겼죠. (체키가 1번인건 여당이라서인가요? 첵스초코나라 집권당인 농심측 후보인가 봅니다.)

소비자에게 선택권을 주는 척하면서 사실은 첵스초코 제품을 홍보하는 이벤트에 '웃긴대학'을 비롯한 인터넷 커뮤니티 이용자들이 기호 2번인 '차카'에게 몰표를 주자는 운동이 벌어지면서 투표는 켈로그가 생각하지 못한 방향으로 흘러가기 시작합니다.

결국 사먹지도 않을 '파맛 첵스'에 수 많은 네티즌들이 투표를 하며 첵스초코나라에 혁명을 일으키게 됩니다. 관련 게시판에는 투표를 독려하는 댓글들이 넘쳐나며 순식간에 '파맛 첵스'로 단결하게 됩니다.

상황이 자신의 뜻대로 흘러가지 않자 투표의 주최자이자 중립을 지켜야하는 켈로그는 본격적으로 투표에 개입하기 시작합니다. ㅋㅋㅋ 정보보안업체까지 동원하여 기호 2번 차카에게 던져진 표 가운데 보안상 허점을 파고들어 행사한 4만 2천여표를 삭제해버렸습니다.

체키에게 던져진 표의 일부도 같은 이유로 회수되었지만 대부분 기호 2번으로 던져진 표가 회수되면서 투표 기간동안 압도적으로 뒤지고 있던 체키가 첵스초코나라 대통령으로 당선됩니다. (그리고 뻔뻔하게 감사 영상까지...ㅋㅋㅋ)

아무튼 커뮤니티에서 주도한 파맛 첵스 당선 운동은 무위로 돌아가버리고 켈로그는 자신들이 의도한 대로 초코맛 첵스를 생산하기 시작했습니다.

부정선거로 당선되어 초코첵스나라 대통령으로 집권한 '체키'를 독재자로 규정하면서 민주화 운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봄이 오면 꽃이 피듯이 때가 되면 파맛 첵스에 대한 네티즌들의 열망이 불타올랐습니다. (다양한 패러디물들이 ㅋㅋㅋ)

파맛 첵스를 위한 '차카' 세력이 독재타도를 외칠 때면 '체키' 세력이 아몬드, 딸기, UFO, 요구르트, 마시멜로 같은 외세를 끌여들여 파맛 첵스 세력을 진압한다고... ㅋㅋㅋ

파맛 첵스 사건은 대한민국 마케팅 사상 가장 유명한 부정선거로 길이길이 남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사실상 엄청난 역관광..ㅋㅋㅋ

파맛 첵스 출시?

이처럼 커뮤니티에서 주기적으로 끊임없이 파맛 첵스에 대한 패러디 물이 나오면서 식지 않은 '차카'의 인기를 의식한 것인지 켈로그에서 드디어 2020년 6월 17일 파맛 첵스의 발매 소식이 나왔습니다.

오랜 억압을 견뎌내고 드디어 파맛 첵스가 출시되었습니다.

뭐 과자 시장에서는 양파링 같이 독특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과자도 있으니 파맛 첵스가 생각보다 인기를 얻을 가능성도 있지 않을까요? 맛은 둘째치고 많은 네티즌들이 장난삼아 외치던 파맛 첵스가 출시되었다는 자체가 큰 의미가 있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ㅋㅋㅋ

안타까운 소식이 하나 있는데요. 파맛 첵스가 정규 제품으로는 채택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 한정판 제품으로 출시될 예정인데, 이번에 모집되는 시식단이 좋은 평가를 단합해서 내준다면 정식 제품으로도 채택되지 않을까요? ㅋㅋ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