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9년 프랑스, 스페인 여행기 더보기

루브르 박물관 관람을 마치고 늦은 저녁을 먹기위해 맛집을 검색해봤습니다. 루브르 박물관 근처에 맛있는 맛집을 검색해본 결과 <Au Pied de Cochon>이라는 이름의 레스토랑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루브르 박물관에서 걸어서 20분 정도 거리에 있습니다. <Au Pied de Cochon>이라는 이름에서 Pied는 발, Cochon은 돼지라는 뜻으로 Pied de Cochon은 돼지발이라는 의미입니다. 우리말로하면 족발집(?) 정도 되겠네요.

프랑스 파리의 족발집(?)은 24시간 운영하는데요. 루브르 박물관 관람이 10시 가까이 되어서 끝나는 바람에 선택지가 많이 없었습니다. 주변 맛집들은 모두 영업을 종료한 상태였고, 최대한 가까운 음식점 중에 평점이 높은 레스토랑을 찾다보니 걸어서 20분 걸어가야 하는 곳을 찾아가게 되었습니다. (구글 평점은 4.1점으로 높았습니다.)


처음에는 루브르 박물관에서 걸어갈까 버스를 탈까 했는데, 파리 시내 중심부니까 치안이 위험하지 않겠다 싶어서 걸어가기로 했습니다. 그래도 으스스하긴 했습니다.

프랑스 파리

루브르 박물관에서 북쪽으로 나왔습니다. 거리에 사람이 많이 없네요. 구글 지도를 켜고, 레스토랑 위치를 파악한다음 걸어가기 시작했습니다.

프랑스 파리

밤 10시쯤 파리 시내를 걸으니 조명들이 참 예뻤습니다. 사람이 북적이지는 않아서 약간 으스스한 느낌도 있었긴 했지만 유럽의 분위기를 느낀달까요(?). 

인적이 드문 공원 같은데를 지나가다가 그 유명한 파리의 쥐를 만나게 되었는데요. 사람 팔둑만한 쥐들이 낮에는 숨어있다가 밤이되자 밖으로 나와 거리를 활보하고 다녔습니다. 으... 그리고 으슥한 골목에 한 무리의 사람들이 있었는데, 제가 먼저 쫄아서 발걸음을 재촉했습니다. ㅎㅎ

Au Pied de Cochon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면서 빠른 걸음으로 한참을 걸어 <Au Pied de Cochon>이 위치하고 있는 먹자골목(?)에 도착했습니다. 레스토랑과 바가 위치해 있는 거리입니다. 파리 상공회의소 바로 앞입니다.

Au Pied de Cochon

먹자 골목을 따라 쭉 들어가다보면 핑크색으로 빛나고 있는 돼지 간판이 보이는데요. 그 아래 <Au Pied Cochon>이라고 적혀있습니다. 잘 찾아왔네요.

Au Pied de Cochon 메뉴판

Au Pied de Cochon 메뉴판

메뉴판을 보면서 천천히 주문을 합니다. 저녁이 늦어서 그런지 비어있는 테이블들이 제법 있었습니다. 바로 옆 테이블에 있는 젊은 파리지앵들이 맥주를 마셔서 취해있는게 약간 신경쓰였지만 메뉴에 집중하고 주문을 합니다.

Au Pied de Cochon

정갈하게 놓여져 있는 냅킨에 레스토랑 이름이 적혀있습니다.

Au Pied de Cochon 페리에

페리에 한 병을 주문해서 입을 헹궈줍니다.

Au Pied de Cochon 화이트 와인

파리에서의 저녁식사에 와인이 빠질 수 없죠. 오늘도 저녁 메뉴는 화이트 와인과 함께합니다.

Au Pied de Cochon 식전빵

Au Pied de Cochon 돼지고기 빠떼

식전 빵과 돼지고기 빠떼(?)가 나왔습니다. 

Au Pied de Cochon 양파 스프

그리고 이 레스토랑에 오는 많은 분들이 주문하는 '어니언 스프'가 나왔습니다. 양파 스프 위에 뚜꺼운 치즈 층이 있었는데요. 짭잘하고 고소한 맛이 묘합니다. 싱겁게 드시는 분들은 약간 짜다고 느끼실 수도 있으니 짠게 싫으시면 미리 덜짜게 해달라고 말하시면 됩니다.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레스토랑 이름에 돼지가 들어가니 돼지 고기 메뉴를 안 시킬 수가 없죠. '돼지 목심과 매쉬드 포테이토' 메뉴를 주문했습니다. 목심이 약간 퍽퍽할 수도 있었지만 저는 맛있게 먹었습니다. 돼지고기 전문점이라 돼지고기 냄새도 덜 났고요.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돼지고기를 매쉬드 포테이터에 찍어먹으면 아주 좋습니다. 와인을 불러요. ㅎㅎ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그리고 홍합찜을 주문했습니다. 주문한 화이트와인과 궁합이 잘 맞았던 것 같은데요.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홍합찜 중간중간에 돼지고기 완자 같은 것들도 들어가 있습니다. 저녁을 먹으면서 홍합을 하나도 남기지 않고 다 먹었습니다. 식사용으로도 좋지만 와인을 마실 때 안주용으로도 정말 좋은 것 같습니다. 

둘이서 이야기하며 하나씩 홍합 살을 발라 먹고, 와인도 마시고 시간이 술술 잘 갑니다.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디저트 식으로 주문한 감자튀김도 맛있게 먹었습니다.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저는 케첩을 찍어 먹었고, 와이프는 마요네즈에 찍어먹었습니다.ㅋㅋ 진짜 감자튀김을 먹을 줄 아는 사람은 케첩이 아니라 마요네즈에 찍어먹는거라는 와이프의 철학입니다.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족발집이라는 이름답게 <Au Pied de Cochon>의 디저트는 돼지 모양의 머랭입니다. 이 레스토랑의 시그니처로 이 디저트만 먹으로 오시는 분들도 있다고 하네요. ㅎㅎ

프랑스 파리 루브르 근처 맛집 - Au Pied de Cochon

정말 분위기 좋은 레스토랑을 잘 찾은 것 같다고 생각되었습니다. 루브르 박물관 근처 맛집으로 <Au Pied de Cochon>을 추천합니다.

프랑스 파리 지하철

식사를 마치고 숙소로 돌아가기 위해 다시 지하철을 탔습니다. 파리 여행 2일차가 이렇게 저물었는데요. 참 바쁘게 움직인 하루였습니다. 

2019년 프랑스, 스페인 여행기 더보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프랑스 | 파리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