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9년 프랑스, 스페인 여행기 더보기

호텔에 짐을 풀고 모나코 여행 첫 번째 식사를 하기 위해 구글 지도를 열고 검색을 해봤습니다. 버거가 먹고 싶어서 버거를 판매하는 음식점을 검색해보니 구글 평점이 높은 <GRUBERS>라는 음식점을 찾게 되었습니다.

<GRUBERS>는 모나코를 여행하는 한국 분들도 자주 찾는 버거 맛집인 것 같았는데요. 모나코 대공궁 옆에 있는 번화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저희가 묵는 호텔에서는 조금 걸어가야 했는데요. 모나코에서 유심칩이 동작하지 않아 인터넷을 사용할 수 없어서 호텔 와이파이로 구글 지도를 오프라인 다운로드하고, 찾아갔습니다. ㅜㅜ


수제버거 음식점인 <GRUBERS>는 오전 11:30분에 오픈해서 오후 11:00분에 마감합니다. 느즈막한 저녁까지 영업을 하기 때문에 맥주하나 시켜놓고 모나코의 아름다운 밤을 즐길 수 있는 곳입니다. 그리고 주변이 굉장히 고급스럽습니다. (모나코에서 고급스럽지 않은 곳도 있을까요 ㅎㅎ)

모나코 여행 - 길거리 산책하기

호텔에 짐을 풀고 밥먹으러 <GRUBERS>까지 걸어가는 길도 참 예뻤습니다.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호텔 앞쪽의 한적한 거리의 모습입니다. 지나다니는 차도 별로 없고 사람도 많지 않습니다.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를 여행하면서 느꼈던 건데 모나코의 뒤쪽은 깎아지는 듯한 절벽이 버티고 있습니다. 저 산을 넘어가면 바로 프랑스인데요. 마치 요새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하면 부자 국가로 잘 알려져 있지요. 세상에서 땅 값이 제일 비싼 지역으로 손꼽히는데요. 부자들이 많이 사는 만큼 요트들도 정말 많이 정박해 있습니다. 모나코 대공궁에서 <콜럼버스>호텔 쪽도 이런 요트 정박지가 있구요. 모나코 대공궁의 건너편 항구에는 더 많은 요트들이 정박해 있습니다. 세상엔 참 부자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ㅜㅜ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호텔에서 멀지 않은 곳에 마트(?) 같은 곳이 있었습니다. 마트가 근처에 있으면 좋은게 과일과 물을 사먹을 수 있기 때문인데요. 호텔 미니바를 이용하면 너무 비쌉니다 ㅜㅜ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워낙에 작은 나라다보니 걸어서 이동하는 관광객들이 제법 많이 있었습니다. 걸어서 모나코 이곳저곳을 이동할 수 있게 인도나 육교 시설도 잘되어 있구요. 최근에는 자전거 대여가 여기저기 잘 설치되어 있어서 많이들 타고 다닙니다.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거리를 걷가가 발견한 지중해의 갈매기... 부싼 갈매기와 크게 달라보이지 않습니다. ㅎㅎ 쟤들도 인종을 구별 못 하겠죠? 신기하게 가까이가도 도망가지 않습니다. ㅎㅎ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좀 더 걸어가니 모나코의 스타벅스가 나왔습니다. 한국에 스타벅스가 굉장히 많다고 느낀게, 유럽에서는 한국만큼의 스타벅스 밀도를 찾아 볼 수가 없습니다. ㅋㅋㅋ 괜히 반갑네요.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모나코의 가로수 길 같은 느낌의 거리가 나왔습니다. 저 아래쪽에 <GRUBERS>가 있는데요. 길거리 깨끗한거 보이시나요? 이정도 거리면 지저분해질만도 한데, 정말 깨끗하게 잘 유지되고 있는게 신기했습니다.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유럽의 주택하면 생각나는게 창문 발코니일텐데요. 창문 바로 앞에 이렇게 화분을 내어놓고 예쁘게 꾸며 놓습니다. 프랑스 파리에서도  이런 건물들을 많이 봤는데요. 건물을 한층 더 예쁘게 만들어 주는 것 같습니다. 


GRUBBERS 후기

예쁜 모나코의 가로수 길을 걸어내려오다보면, <GRUBBERS>라는 이름을 볼 수 있습니다.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누가봐도 수제버거집이죠. 테라스에는 이미 많은 손님들이 식사를 하고 있습니다.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적당한 버거 두개와 감자튀김을 주문합니다. 그리고 콜라와 맥주를 음료로 주문했습니다.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특이한 것은 자리마다 마요네즈와 케첩이 준비되어 있다는 점... 역시 유럽에서는 감자튀김을 마요네즈에 찍어먹는 사람이 많은가봅니다.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유렵 여행을 하면서 맥주는 빼놓을 수 없는 것 같습니다. 프랑스는 와인이라고 하지만 사실 와인보다 맥주를 더 많이 먹은 것 같기도 하구요. ㅋㅋ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느끼한 감자 튀김과 수제버거엔 톡 쏘는 탄산음료와 맥주가 최고의 궁합이죠.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버거의 퀄리티는 뭐 나쁘지 않은 정도입니다. 양은 생각보다 많았고 조금 짠 느낌이 있었습니다. 그래도 맥주랑 같이 먹으니 최고의 안주가 되어 줬습니다. ㅋㅋ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버거와 빼놓을 수 없는 감자튀김도 맛있게 다 먹고 일어났습니다.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수제버거 음식점인 <GRUBERS>의 전반적인 평가는 나쁘지 않다입니다. 특히 한국 사람들이 부담없이 먹을 수 있는 정도로 익숙한 맛인데요. 모나코 여행을 하다가 버거가 먹고 싶어 졌다면 이곳에 방문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모나코 여행 - 맛집 GRUBERS

일어나면서 쓰레기를 잘 치워주고 일어납니다.

모나코 여행 - 모나코 거리

점심 시간에는 사람이 별로 없다가 식사를 마치고나니 사람들이 몰려들기 시작하네요. 모나코의 멋진 거리에서 맛있는 점심을 먹었습니다.

2019년 프랑스, 스페인 여행기 더보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모나코_공국 | 모나코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48,389
Today
116
Yesterday
161
링크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